Origin of Music and Art - Wien, Austria

음악과 예술의 고향 - 오스트리아 빈

[오스트리아 빈] 가자, 동유럽으로! #비엔나여행 #Wien #Vienna #Austria #빈 #동유럽배낭여행




 

안녕하세요 ^^ 이번에 떠날 곳은 오스트리아의 수도 '빈'입니다. 

오스트리아는 독일어를 공용어로 쓰기때문에 독어로 빈(Wien)이라 불리우고, 영어로는 비엔나(Vienna)라고 불리웁니다. 많이 들어보셨죠 ? 비엔나 소시지~ >ㅁ< 맛있겠다!!! 

빈은 예로부터 음악의 도시로 통했었죠. 많은 음악가들이 빈에서 태어나고 공부했답니다 ^^ 제가 빈을 방문한 이유도 바로 음악회를 한번 볼까~? 하고 였죠! 음악의 본 고장에서 클래식 음악회라... 과연... 제가 봤을 까요~ 못 봤을 까요~? 

그럼 빈으로 출발 ~!!!



자~ 제가 가장 먼저 온 곳은 바로... 신전일까요~? 땡! 아닙니다~ 이곳은 신전이 아니라 국회의사당입니다. 

하지만 정말 신전처럼 생겼지요-_-?? 저도 처음에 이 건물이 국회의사당이리라고 상상조차 못 했어요... 좀더 가까이 가 볼까요?



정면에서 본 오스트리아의 국회의사당입니다. 저기 가운데 서있는 조각상은 '아테네(지혜와 전쟁의 여신)'라고 하네요.              그리고 아주 작지만 왼손에 들고 있는 것은 승리의 여신 '니케'라고 합니다.



제가 갔던 해는 운이 좋게도 시청사 앞에서 '필름페스티발'을 했습니다. 

상당히 규모가 큰 축제였죠 ! 

저는 행사가 시작되기 전에  시청사 앞에 있는 레스토랑에서 맛있는 먹거리를 이것저것 먹느라 바빳습니다 ㅠ_ㅠ 

너무 바쁜 나머지 레스토랑들과 야외 테이블 그리고 아주 중요한 음식을 하나도 못찍었네요... 그만큼 맛있다고 해두죠 !!!



9시에 시작했던가? 여전히 기다리고 있습니다... 아참 ! 이 건물은 빈의 시청입니다. 뭔가 고딕스럽고 오래된 느낌이죠!?? 



오 ! 드디어 시작됬습니다 ! 하지만... 무슨말인지 하나도 못 알아 듣겠군요...



날이 어두워졌네요... 이제 그만 숙소로 돌아가봐야 할 시간입니다... 사실 상영해주던 필름이 아주 오래된 고전작품들이라......    전 개인적으로 그렇게 즐기지 못했습니다... 참가한데 의미를 두는 것으로 하죠 ^-^



다시 오는길~ 국회의사당을 일부로 지났습니다 ! 제가 보기엔 '빈'도 '부다페스트'만큼이나 밤이 밝지 않은 도시라 여겨집니다.     

우리나라만큼 밤이 대낮같은 나라는 사실 없을껄요~? 그래도 운치있고 좋네요 ~ 


§ 오스트리아 § 쉔부른 궁전



아함~ 하고 일어나자 마자 저는 '쉔부른 궁전'으로 달려갔습니다 !!! 

유럽에서도 꾀나 아름다운 궁전 중 하나인 쉔부른 궁전을 빈까지 왔는데 못 보고 갈수는 없겠죠 !?? 하지만... 궁전 앞에 줄을 볼까요 ... ? ㅠ_ㅠ 전 이날 1시간 반이나 기다리고 입장권을 구매했답니다... 

여러분 ! 아침에 일찍 가셔야 해요 !!! 프랑스의 '베르사유 궁전'앞의 줄이 세상에서 제일 길다면, 

'쉔부른 궁전'앞의 줄은 세상에서 3번째 정도? 로 길다고 볼 수 있을까요 !? 


쉔부른 궁전 입장권 한국에서 미리미리 준비하기



'쉔부른 궁전'에서 나와 '벨데베레 궁전'으로 오는 길 입니다~ 

트램을 타고 '벨베데레 궁전'앞에서 내렸는데 위에 전기줄이 참 많네요~ 여기서 왼쪽으로 가시면 됩니다~!!!


§ 오스트리아 § 벨베데레 궁전



오~ 드디어 '벨베데레 궁전'이 보이기 시작했습니다. ! 쩌~ 멀리 보이는데 잘 보이시나요 ??? 



궁전 앞에 커다란 연못(?)이 있네요. 정원이 깔~끔! 하게 잘 정돈되어 있습니다. 꽃이 심어진 간격도 규칙적이고요... 

역시 '게르만 사람들'은 조금 틀에박힌 것을 좋아하는 듯 합니다! 궁전 왼편에 작게 하얀건물 보이시죠!? 

저기로 가서 표를 사고 궁전으로 입장~ 



완벽한 좌우 대칭과 균형잡힌 조화로움! 사진도 좌우대칭 딱 맞춰서 찍기 어려운데ㅠ_ㅠ... 

좌우를 반으로 딱 쪼개서 틀린그림 찾기 해도 될 듯 합니다 !



'벨베데레 궁전'의 정문입니다. 가지런하고 깔끔한 정원을 바라보며 사람들이 편하게 휴식을 취하고 있네요~ 정말 평화로운 모습이죠? 부럽습니다아아아~~~~ ㅠ_ㅠ



상당히 많은 사람들이 '벨베데르 궁전'정문

에 있죠? 살짝 '만남의 장'같은 느낌인 듯 하네요... 왜냐하면 궁전안엔 관람객이 그렇게 많지는 않아요~ 하지만 ! 아시나요 !? 제가 '벨베데르'에 온 이유는 딱 ! 하나 입니다 ! '구스타프 클림트''키스'입니다 ! 

처음 그 그림을 제 눈으로 봤을때... 아! 이 그림은 아무리 내가 사랑하는 똑딱이 디카지만... 이따위 시력의 카메라따위엔 담을 수 없겠다... 는 물론, 세상에서 가장 비싼 카메라로 찍을 수 없는... 오로지 사람의 눈만이 느낄수 있는 그런 엄청난 감동이 밀려왔습니다. 그래서 애초에 사진기따윈 꺼놓고 제 눈으로만 봤지요. '키스'말고도 다른 걸작들이 많으니 꼭 가보도록 하세요 ! 


벨베데레 궁전 입장권은?!



'벨베데레 궁전'에서 나와 형과 함께 점심먹으러 왔습니다. 원랜 3시 반까지 '10cm'라는 레스토랑에서 만나기로 했는데 제가 '클림트'에 미치는 바람에... 40분이나 늦게 도착했습니다... ㅠ_ㅠ 하지만 그렇다고해서 '슈니쩰'(바로 앞의 음식-돈가스와 비슷함)과    '폭립'을 놓칠순 없겠죠? 크가가 엄청나고 엄청 맛있는데, 가격이 상당히 쌉니다 >ㅁ< '슈니쩰'은 강추입니다!!!!!


§ 오스트리아 §오케스트라 공연



저녁식사 후, 바로 음악회에 왔습니다. 25유로정도에 티켓을 샀어요 ! 가장 뒷자리로요... 왜냐면 제가 너무 늦게 샀기때문에 C석에서 가장 뒷줄에 걸린 것 이죠 ! 그러니 여러분들은 빨리빨리 구매하셔서 좋은 자리에서 감상하도록 하세요 >ㅁ< (음악회장 정면은 저희가 좀 늦게 도착해서 급한 마음에 찍지 못했습니다 ㅠ_ㅠ 집에 갈때 찍어서 올리도록 하지요~)



음악회장 내부입니다. 말이 필요있나요? 오스트리아 빈에서 음악회를 봅니다 !!!


오스트리아 빈 오케스트라 미리 예약하기




우리나라의 오케스트라보단 훨씬 유머러스하고 재치있습니다 ! 그리고~ 언제 ! 이런 오페라에와서 음악회를 감상할수 있을까요...



하~ 음악회가 끝나고 오페라를 찍었습니다. 밤이라 잘 보이진 않네요 ㅠ_ㅠ 아까 말씀드렸듯이 비엔나도 밤에 그렇게 밝은 도시가 아니라... 그래도 전 오스트리아 빈에 저렇게 생긴 오페라에서 음악회를 본 사람이라는 거 !!! >ㅁ< 정말 뜻깊은 기억이었습니다 ^^

오스트리아 빈, 어떠셨나요? 짧은 여정이었지만 전 정말 색다른 경험이었습니다 ! 여러분 ! 클림트와 음악회를 보러 꼭 빈으로 가시기 바랍니다 ! 소름끼치는 감동의 도가니가 밀려옵니다...~~~ 꺅 !!!!! 


- Jung Ho. Ahn / Socuri Pass


[오스트리아 빈] 가자, 동유럽으로! #비엔나여행 #Wien #Vienna #Austria #빈 #동유럽배낭여행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유럽 오스트리아 | 비엔나
도움말 Daum 지도
top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