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o 코파카바나, Hola 라파즈 (1)#볼리비아라파즈# BoliviaLapaz

코~파카바나의 흥얼거림과 귀여운 꼬마 아이를 뒤로 한채 이제는 익숙해진 봉고차에 내  몸을 싣고~ 떠났습니다.

보이는 구름만큼이나 맑은 햇살에 계속 해서 감탄사가 터져 나올때 쯤, 갑자기 내리라는 운전기사님의 말씀?!

당황한 나님?! 왜 라고 물으니 위험하답니다.

무엇이? 그럼 우린 어떻해 하냐?라고 하니 저기에 있는 배를 타고 건너 오라고 하더군요:::

휴..난 또 뭐라고~!

코파카바나에서 라파즈로 갈때는 티티카카 호수를 건너가야 더 빠르게 갈 수가 있기 때문에 모두들 중간에 한번 내려서 배를

타고 간다고 하니 너무 당황하지 마세요~!!

오오~좋타 좋아~ 통통배구나!!! 남미에와서 배도 타보고 특별한 경험이야~암!!

같이 탑승한 남미 아이들, 카메라로 사진기를 드니 신기한 듯 요리 조리 쳐다보고 쑥스러운지 땅바닥을 쳐다 보고 있습니다.

10분정도 타고 나니, 아직 우리 봉고차는 도착하지 않았고, 선착장에서 역시나 개님을 탐색하는 중입니다.



 Chao 코파카바나, Hola 라파즈 (1)#볼리비아라파즈# BoliviaLapaz



마을이름은.....까먹었습니다. 

솔직히 한 10분정도 있었던 곳이라, 머릿속에 마을의 이름이 박혀있지는 않았지만 굉장히 평화로웠던게 기억이 남습니다.

여기저기 뚜루차를 먹는 분들!!! 밥을 먹고 왔어도 나는 왜 또 배가 고프느뇨~~(뱃속에 거지가 들었습니다 ^^::::)

쨔잔~바로 요거에요!!! 저 긴~~보트위에 차가....올라타서 호수를 건넌답니다. ㅎㅎㅎㅎ 

신기하죠? 

이래서 위험하다고 배와 사람을 따로 따로 태워서 간다고 합니다.

이제 다시 라파즈로 가는 봉고차 탑승! 

다같이 라파즈로 뿅!

Chao 코파카바나^^




 Chao 코파카바나, Hola 라파즈 (1)#볼리비아라파즈# BoliviaLapaz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메리카 볼리비아 | 라파스
도움말 Daum 지도
top

Write a comment


[남미]♥사랑스러운 도시, 낮과 밤이 아름다운 쿠스코♡ #페루 - 쿠스코#


청명하고 푸르른 구름이었던 낮과 달리 밤의 쿠스코는 반짝 반짝 거리에 황홀감을 갖게 되는 마성의 도시임에 틀림이 

없습니다!

때마침 부활절 당일 날, 성대한 이벤트가 진행되었는데 오호~ 처음 보는 장면에 넋을 놓아 버렸습니다!!

보이시나요? 저 위에 불빛이 비추고 있는 것은 예수님의 모습을 눕혀 놓았고 그 옆에는 성모마리아 상을 사람들이 들고

있습니다.

예수가 가는 길마다 집 창문으로 사람들은 장미 꽃을 떨어 뜨리며 그를 기린다고 합니다.

성모마리아상은 무겁기 때문에 사람들이 번갈아 가면서 들더군요~!! 오오!! 무언가..경건하면서 범접할 수없는...느낌?!

악기를 연주하고, 노래를 부르고 , 춤을 추며 부활절을 즐기는 모습들이 신나고 좋아보였습니다 ^^ ㅎㅎㅎ

이벤트가 끝나고 중앙 광장 분수대에 앉아서 아직도 꺼지지 않은 쿠스코의 아름다운 밤을 감상했습니다 

아름다워요 굉장히.. 낮이 오는게 아까울 정도로.. 하지만!!! 비교 불가~ 쿠스코의 낮과 밤은 절대 비교 불가입니다잉^^



[남미]♥사랑스러운 도시, 낮과 밤이 아름다운 쿠스코♡ #페루 #쿠스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메리카 페루 | 쿠스코
도움말 Daum 지도
top

Write a comment


안데스 산맥의 매력속으로 산타 크루즈 트레킹♡

# 남미 페루 - 와라즈 # 



시~원한 가을 바람 들판에~....그 뒤는 생각이 ^^::: 뜬금없지만 가을입니다 여러분! 어디론가 훌쩍~

떠나고 싶은 계절...( 전 계절에 상관없이 항상 떠나고 싶지만 흠흠) 

야심차게 소개해 드릴 이곳! 바로바로 모든 사람들의 로망! 남미! 그 중에서도 페루의 안데스 산맥이 있는 

그 곳! 와라즈입니다~~와!!! 짝짝짝짝....

페루 하면 떠오르는 장소는 태양의 도시, 공중정원이라 불리우는 쿠스코의 마추피추이지만, 개인적인 글쓴이의 의견은 

와라즈라는 곳입니다.

이 곳은 산맥의 봉우리 위에 만년설이 있고, 만년설이 녹아내린 옥빛의 호수들이 즐비한 곳이라고 하여 많은 관광객들이 

찾는 장소이기도 하며, 와라즈에서 사람들이 많이 하는 체험은  69호수와 산타크루즈 트레킹을 하기 위해 이곳을 

많이 찾습니다. 

69호수는 하루 정도면 돌아볼 수 있지만  산타크루즈는 3박4일동안 야영을 하면서 지내는 체험입니다.

과감히 선택한 산타크루즈 트레킹! 왜냐! 나는 산악인이니깐!!움하하하하....그러나....이 슬픈 예감은 한번도 틀린적이

없고....머나먼~먼먼먼~ 길을 떠나게 되었습니다.

트레킹을 하다가 보면 만날 수 있는 야생 동물들을 수 없이 보고, 따로 조심해야 할건...동물들의 배설물들이 아무데나 

있다는 점~! 

3박4일 동안 보이는 텐트 안에서 오밀조밀 숙박을 했고, 마치 1박2일에 나오는 것 처럼 침낭안에 들어가서 잠을 잤답니다.

여기서 궁금증! 어디서 씻냐고요? 당연히..자연에서 씻죠.....따로 장소가 마련되어 있지 않아요. 깨끗한 물만 있으면 

다들 세수만 한답니다. 머리를 감는 사람은 한명도 못봤어여....(4일동안 저의 떡이 진 그머리...!!두둥!)  화장실은 어디? 

그것도 자연입니다 ^^

야영을 하다가 보이는 건 바위와 호수 뿐.. 그래서 사람들과 돌아다녀요 여기저기..그러다가 발견한 한 호수!!!!

그때는 몰랐는데 찍은 사진을 가이드에게 보여줬더니 여기가 !!!!! 69호수라고 합니다. (날씨가 흐려서 사진이...

제가 원했던 그 빛깔이 나오지 않아서 많이 섭했습니다!! 잉잉 원래 이 색깔이 아니에요 정말 코발트블루의 색깔이 아름답

게 나오는 거였습니다! 믿어주세요!!!)


[남미]안데스 산맥의 매력속으로 산타 크루즈 트레킹♡ # 남미 페루 - 와라즈 #

어디를 둘러봐도 보이는 건... 안개낀 봉우리들과..만년설과 바위 들..!!! 두둥!!! 아하하 난 자연인이다~~~뿅!

제일 기억에 남은 것 중에 하나 이런 곳에 사람이 사나?! 했는데, 산다. 게다가 전기까지 나와 텔레비전까지 볼 수있다

는 사실! 와우! 그런데 가이드는 이 사실이 안타깝다고 합니다. 순박했던 이 곳 사람들이 세상을 알아가기 시작하면서

오는 상실감이라고 해야하나? 암튼 .. 문명이 자꾸 개발되는게 마음이 아프다고 말하네요~

그래도 아이들은 아직 자연의 순수함을 간직하고 있지만 먹는 거 앞에서는 장사가 없구나~

(내 초코바 다 가져갔오오~!)

내가 원했던 곳 바래왔던 곳 이번여행에서 나 자신과의 싸움이라고 느꼈던 곳 죽을때까지 잊지 못할 곳. 

무슨 수식어를  써도 형용이 안될 만큼 고난과 역경이 있었지만, 마지막에는 너무나 아름다웠던 산타크루즈

트레킹의 마지막 코스 4,750mm 등반하기, 결국 이 산행으로 나는 발톱을 잃었지만 같은 곳을 걸어간 동료들과 

좋은 추억을 나누었고 나 자신과의 싸움에서 승리한 날이이었습니다. 빠쟈!

해발 4,000mm가 넘는 곳에 사는 사람들, 누구보다 순박하고 친절한 남미의 사람들을 만난 와라즈! 

친구들을 만나고, 자연을 만나고, 나를 알아가고 싶으신 분들은 떠나세요!!!!


[남미]안데스 산맥의 매력속으로 산타 크루즈 트레킹♡ # 남미 페루 - 와라즈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메리카 | 페루
도움말 Daum 지도
top
  1. Favicon of http://sanbird.tistory.com BlogIcon sanbird 2012.09.15 14:16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사진만 봐도 재밌어 보이네요 ㅋ

Write a comment


볼리비아 우유니 사막을 가다!!


볼리비아가 어디에 있어?? 우유니는 또 뭐고... 사막인갑네... 하는 사람도 있는 반면!

어떤 사람들은 죽기전에 꼭 가보고 싶은 곳이라고 말하기도 합니다. 

하지만 장담컨데 이 사진을 보고 나면, 

아... 나도 한번은 꼭 가보고 싶네... 라는 말이 나올거라 생각됩니다. 



세상에서 가장 큰 거울,

볼리비아 우유니 사막



<출처:위키피디아>


이곳은 소금사막입니다. 

엄청난 양을 가진 소금호수가 마르면서 생긴 자연현상입니다. 

<출처:위키피디아>


이곳의 가장 큰 특징은 바로 비가 내려 땅이 촉촉히 젖는 순간 

소금 사막은 강렬한 햇빛에 반사되어 하늘과 땅이 하나가 되는 절경을 느끼실 수 있습니다. 

밤에는 하늘에 있는 별들이 발 아래 놓이게 되는 장관까지 보실 수 있습니다.  

<출처:위키피디아>


이 사막이 원래 호수였기 때문에 사막 가운데 있는 이 곳은 아직까지 섬이라 불리우고 있습니다. 

지금은 사막도 땅이요 이 육지도 땅인데... 

이름은 아직까지 섬이라고 하니... 재밌네요!

이 섬위에서 저 멀리까지 끝없는 사막만이보이는데요 이 또한 절경입니다!

<출처:위키피디아>

우유니 사막 가운데에는 이런 곳(?)이 있는데요. 

왜 있는지는 모르겠습니다;; 이름도 정체도 모를 이곳 하지만 매점도 있다는 사실;;

많은 국기들이 꽂혀있고, 우리나라 태극기 역시 꽂혀 있다는 사실! 

허허벌판이다보니 아쉽게도 대부분의 국기가 바람에 반쯤 찢겨져 있습니다. 

(누구 새로운 태극기 꼽고 오실분 없나요?? 소쿠리가 도와드리겠습니다~~)


드넓은 사막이기 때문에 착시현상을 느끼는 사진을 찍을 수 있는데요

뒤로 엄청가야되서 열심히 뛰었다는...;;;

다음에는 소쿠리를 들고가서 그 안에 쏙 들어가는 인증샷 하나 찍어와야겠네요 하하

작품명 "4명의 남자 내손안에 있소이다!"


소금사막 주위에 라군들이 있고 이곳에는 핑크 플라밍고가 살고 있습니다. 

라군에 있는 특유의 성분때문에 이곳 플라밍고가 핑크색을 띈다고 하더군요.

이쁘다보니 많은 곳에서 이 핑크 플라밍고를 동물원에 잡아갔다고 하던데... 

동물을 보호합시다!!



커플 플라밍고로 변신! 감쪽같나요? -_-;;



볼리비아 우유니 사막 투어의 가장 재밌는 점은 바로 동행들과 함께 한다는 사실.


적게는 2박부터 3박 4박......

동행들과 함께하면서 소금으로 지어진 호텔에서 잠도 자보고 뜨는 해도 함께 보고...

여러 나라 사람들이 함께이기 때문에 서로의 문화에 대해 얘기도 하고 서로 가르쳐주기도 하고


여러분도 함께 하고 싶지 않으십니까??



[세상에서가장큰거울]볼리비아의우유니사막 #Bolivia #Uyuni #소금사막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메리카 볼리비아 | 수크레
도움말 Daum 지도
top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