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콕으로 자유여행 떠나는 당신에게 꼭 필요한 기본 정보를 공개합니다~
(더욱 더 자세한 사항은 언제든 물어보세요.^^)

방콕 가는 사람이라면 꼭 가는 곳!
방콕 갈 사람이라면 꼭 가야하는 곳!



그 첫번째 시간~!!
★ 어디 볼까? (볼거리) ★

ㆍ카오산 로드 : 배낭여행족들의 집령지!
방콕 여행의 필수 코스
인 카오산 로드! 카오산 로드를 거치지 않고서 방콕을 말 할 수 없다!
400미터 남짓 되지 않는 2차선 도로를 중심으로 음식점이 즐비해 있는 세계 각국을 느낄 수 있는 거리.
주변 국가로의 이동이 편리하여 배낭족들이 꼭 거치는 곳! 저렴한 숙소와 식사로 언제나 여행객들이 북적북적합니다.
가는방법 : 수상보트 방람푸(The Banglamphu) 선착장 도보 5분 or 민주 기념탑에서 도보 5분
 


소쿠리 Tip – <요런 분들 가시길>
다양한 사람구경하고 싶은 분, 태국이 어떤 나라인지 대충 감 잡고 싶은 분?!, 세계 각국의 사람들과 교류하고 싶으신 분
 밤에 노점상의 야식을 즐기시고 싶은 분(길거리에 파는 볶음국수(팟타이) 추천입니다.)




ㆍ왕궁 : 태국 왕국을 대표하는 역사적인 곳!
방콕 관광의 주요 포인트!
찬란하게 빛나는 황금빛 왕궁의 외관이 시선을 사로잡고, 구석구석 볼거리가 가득한 곳.
태국에서 가장 신성한 불상인 에메랄든 불상을 보관하고 있는 왕궁.
태국인들이 왕을 얼마나 신성시하는지 느껴보시길... 
가는방법 : 카오산에서 도보로 20분
오픈시간 : 오전 8시30분~오후 4시30분,  휴무일 : 왕실 행사 시 휴무 
 



 소쿠리 Tip 
덥고 사람이 붐비다 보니 한산한 아침 시간에 가는 것을 추천!
짧은 반바지, 스커트, 민소매, 슬리퍼 차림으로는 입장 불가능!
복장이 적절하지 않을 때는 바로 옆 사무소에서 100B를 내고 빌려 입을 수 있어요.




ㆍ왓 아룬 : 새벽 사원
인도 신화의 새벽의 신 아루나의 이름을 딴 새벽사원은 챠오프라야 강의 톤부리 방향에 위치.
멀리서 보면 평지에 뾰족이 솟은 송곳처럼 보이지만 가까이서 보면 모자이크 타일로 덮힌 아름다운 건물.
뜨는 해에 반짝 반짝 빛나는 강물과 사원이 한폭의 그림으로 평생 기억에 남을 듯.
가는방법 : 타 티안(Tha Tien) 선착장에서 강 반대편으로 가는 배로 5분
   오픈시간 : 오전 8시30분~오후 5시30분 (배는 매일 6시~22시까지 10~15분 가격으로 운행)
   입장료 요금 : 50B  


 소쿠리 Tip 
새벽사원은 새벽에 봐야 최고! 떠오르는 태양빛에 반짝거리는 도자기들이 예술입니다.
(너무 더운 한낮은 꼭 피하시길..더위에 지쳐 아무것도 기억이 안 납니다.)
       야간에는 조명을 받아 다양한 색채로 변모합니다.




ㆍ왓 포 : 방콕에서 가장 크고 오래된 사원과 마사지 스쿨
라마 1세에 의해 지어진 태국에서 가장 오래된 사원입니다. 거대한 와불상은 부처가 열반에 드는 과정을 묘사하고 있습니다.
냉방시설이 안되고 열악한 환경이지만 태국 전통 마사지도 받을 수 있습니다.(1시간 300B)
가는방법 : 왕궁에서 걸어서 5분, 수상보트 타 티안(Tha Tien) 선착장에서 도보 5분
오픈시간 : 오전 8시~오후 5시
요금 : 50B





ㆍ두씻 위만멕 궁전 : 유럽과 태국이 만났다.
유럽에서 돌아온 라마 5세가 두씻 정원을 조성할  함께 만든 궁전으로 태국 전통을 유지한 유럽풍 건물.
위만멕 궁전은 세계에서 가장 큰 티크목 건물로 유명.
 못을 하나도 사용하지 않고 건축했으며, 내부에는 모두 81개의 방을 만들어져 있는 위만멕 궁전.
가는방법 : 수상보트 타 타웻에서 하선 후 걸어서 15분 소요
   오픈시간 : 9시30분~16시 공휴일 휴무. (매시간 15, 45분에 무료 가이드 투어 있음)

 



소쿠리 Tip
반바지, 미니스커트, 민소매, 슬리퍼 입장불가 입니다. 내부 사진 촬영 금지.
      왕궁 관람 티켓이 있으면 모든 시설을 무료로 둘러 볼 수 있으니 왕궁 티켓 잊지 마세요!


방콕가면 꼭 가봐야 할 곳의 간략 안내였습니다~

다음편 방콕에서 뭐 먹지?(먹거리)가 이어집니다!

즐거운 방콕여행 되시길~^^


top

Write a comment